대한민국 대표 육아포털 베베하우스

임신중에는 얼마나 먹어야 하나?

 


 

◆ 양보다는 질을 꼼꼼히 따져 식사하자 
0.2mm 밖에 안 되는 수정란은 10달 동안 약 50cm, 3.2kg인 신생아로 자랄 정도로 경이적으로 성장한다. 수정란이 세포와 근육, 뼈 등 인간다운 형체를 갖추기 위해서는 단백질, 칼슘, 철분, 비타민 등 영양소가 필요하며, 이런 영양분의 근원지는 모체로 탯줄을 통해서 공급받는다. 



태아는 자신에게 공급되는 영양이 충분치 않으면 모체에 축적되어 있는 것까지 흡수한다. 때문에 임신부가 제대로 영양을 섭취하지 않으면 태아보다도 임신부가 먼저 문제가 생긴다. 임산부는 이내 건강이 약해지고 치아가 나빠지며 빈혈도 생긴다. 나아가 태아의 성장에 필요한 영양분조차 부족할 경우에는 태아에 문제가 생긴다. 



임신하면 임신부 자신에게도 영양분이 필요하다. 자궁과 유방이 커지고 기초대사량도 임신전보다 25퍼센트나 늘어난다. 또한 임신부의 영양불량은 불량정도와 임신시기에 따라 영향이 다르게 나타난다. 단기간의 치명적인 영양불량은 태아 전반기에 영향을 미쳐 출생 시기에 결과가 나타난다. 임신 전기간에 걸쳐 영양이 부족했을 때에는 출생 후 아기 발달에 영향을 미친다. 이는 정신적 발달장애의 원인이 된다. 


◆ 임신하면 어느 정도를 먹어야 하는 걸까? 


예전에는 임신하면 2인분은 먹어야한다는 생각이 지배적이었다. 그런데 임신한 여성은 생리적인 변화가 생겨서 영양이 신체에 적응한다고 한다. 때문에 식사량을 2인분까지 늘리면 비만이 되기 십상이라는 것. 비만이 되면 거대아가 태어날 확률이 높고, 임신부는 당뇨병으로 임신부 자신뿐만 아니라 태아 건강까지 위협 당할 수 있다. 비만이더라도 영양분이 적고 열량만 높은 식생활을 했을 경우에는 임신부는 비만인데, 신생아는 오히려 저체중인 웃지 못할 경우도 생길 수 있다. 



임신 중에는 태아와 임신부는 새로운 조직을 만들기 위해서 영양소의 필요량이 증가된다. 신진대사도 활발해진다. 임신기간에 필요한 총 에너지는 임신기간 전에 비해 약 20퍼센트정도 늘어난다. 이 증가량의 80퍼센트는 태아의 성장에 쓰인다. 



임신 중 늘어난 에너지 증가량은 임신전 체중과 체구성 성분, 임신단계와 활동량에 따라 달라진다. 우리나라에서는 임신 전반기에는 150칼로리, 임신후반기에는 350칼로리를 권장한다. 밥 한 공기가 300칼로리이므로, 밥 반 공기~한 공기 반정도의 열량만 더 섭취하면 된다. 성인여성의 하루 필요 에너지가 보통 2000칼로리이므로 임신기간에는 2,150~2,350칼로리가 필요하다. 때문에 임신했다고 해서 2인분이나 먹을 필요는 없다. 


◆ 하루에 몇 번 먹어야 할까? 


식욕은 사람마다 시기마다 다르다. 어떤 사람은 아침에는 식욕이 없어서 아침식사를 안하는 사람이 있지만, 어떤 사람은 아침식사를 꼭 챙겨먹기도 한다. 또한 입덧기간에는 속이 메스껍고 울렁거려서 음식물 냄새만 맡아도 구토를 하기도 한다. 임신부에게 가장 적합한 식사횟수는 아침, 점심, 저녁 세끼와 두 번의 가벼운 간식. 이렇게 먹으면 소화흡수가 잘되고, 식사 뒤 포만감이나 둔한 느낌이 줄어든다. 임신초기에 입덧도 줄어든다. 



간식은 위에 부담을 주지 않으면서 소화가 잘되는 메뉴를 선택한다. 간식을 너무 많이 먹으면 배가 불러 식사가 부실해지기 쉬우므로 식사를 도와주는 정도로만 먹는다. 간식을 먹을 때는 당분이나 지방이 많은 식품은 피한다. 직장여성이라면 요구르트나 사과 같은 가벼운 간식을 준비해서 먹는 것이 좋다. 



하지만 하루에 다섯 번 먹지 못할 상황이라면 꼭 다섯 번을 고집할 필요는 없다. 자신의 라이프 스타일이나 식성에 맞춰서 식사횟수를 조절한다. 단, 하루에 섭취하는 음식물의 양과 칼로리가 제한량을 초과하지 않도록 한다. 


◆ 음식섭취 비결은? 


나는 식사를 규칙적으로 하고 있나? 음식을 가리지 않고 골고루, 균형적인 영양을 섭취하고 있나? 이 질문에 '그렇다'라고 대답할 수 있다면 우선 당신의 식생활은 크게 걱정하지 않아도 된다. 임신 중 가장 중요한 것은 균형 잡힌 식사이기 때문. 음식을 규칙적으로, 건강을 유지하기 위한 영양소는 골고루 섭취해야한다. 



우리 몸은 단백질, 탄수화물, 지방, 비타민, 칼슘 등 영양소가 있어야한다. 쌀은 탄수화물은 많지만, 칼슘이나 단백질, 비타민이 부족하다. 반면 시금치는 비타민은 풍부하지만 탄수화물, 지방 등이 부족하다. 때문에 식사를 할 때는 이런 영양소를 골고루 섭취할 수 있도록 다양한 음식과 요리법을 활용하는 게 좋다. 임신 전 식사간격이 불규칙하고, 인스턴트나 가공식품을 많이 먹었거나 다이어트를 한 여성은 식생활을 규칙적으로 바꾼다.

 

 

 이름 :
정목화 (2021-07-02 오후 6:41:00)
아직예비맘인데 유용한정보같아요ㅎ
홍경애 (2011-12-10 오후 1:29:00)
와우~~ 유익한 정보 감사합니당~
많은걸 배우게 되네요~
한정희 (2011-10-14 오후 5:44:00)
첫째때 음식으로 태교를 못해서리.. 둘째는 반드시 하리~
박현철 (2011-08-05 오전 11:51:00)

잘 읽고 갑니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원유진 (2011-03-11 오전 1:39:00)
늘 유익한 정보 얻어갑니다. 감사합니다.^^
이소영 (2011-03-09 오후 2:54:00)
유익한 정보 잘 봤어요.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이현경 (2011-02-05 오후 8:15:00)
잘 읽고 갑니다.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
김윤정 (2011-01-12 오후 12:39:00)
항상 유익한 정보 잘보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원유진 (2010-12-30 오후 5:28:00)
몰랐던 사실들을 알게 되어 감사합니다.^^
안혜진 (2010-12-30 오후 4:05:00)
유익한 정보 감사합니다. 도움이 많이 되었습니다.
1 | 2 | 3 | 4 | 5 |     

  • 지식베베
  • 산모교실
  • 벼룩시장
  • 베베스토리
프리미에쥬르 꽃무늬나시
0원
쇼콜라 가르다모자
0원
베베하우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컨텐츠 이용문의]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