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 대표 육아포털 베베하우스

* 댓글 작성시 200P 적립 <베베포인트 안내>
[작가 제이의 육아정보!] 영아 산통!! 2019-01-15 오전 10:25:00 조회수 : 2264


 

 

초보 부모라면 꼭 알아두어야 할 영아산통

 

신생아 5명 중 1명이 겪을 정도로 흔한 질환인 영아산통(Infantile Colic)은 생후 2~3개월 된 아기에게서 발생하며 발작적으로 심하게 우는 증상을 말하며 흔히 배앓이라고도 합니다.

 

잘 먹고 건강한 아기가 하루 3시간 이상, 일주일에 3일 이상, 3주 이상 발작적인 울음과 보챔이 지속된다면 영아산통을 의심할 수 있습니다.

 

초보 부모라면 누구나 한 번쯤 겪어본다는 영아산통, 한밤중에  아기가 이유 없이 자지러지게 울기 시작하면 지켜보는 부모도 힘들고 답답하기만 할 텐데요,

초보 부모를 위한 육아 지침서 ‘영아산통의 원인과 대처법’을 공유합니다.

 

영아산통의 증상

 

▲ 얼굴이 시뻘게지면서 주먹을 꽉 지고 운다.

▲ 울음과 보챔이 심하고 쉽게 달래지지 않는다.

▲ 늦은 저녁시간이나 새벽에 많이 운다.

▲ 다리를 쭉 뻗어 울거나 다리를 배 위로 끌어당기기도 하면서 심하게 운다.

 

 


 

 

 

영아산통의 원인

 

영아산통의 명확한 원인은 아직까지 밝혀지지 않고 있지만 몇 가지 가설이 있습니다.

 

∇ 아기의 장에 발생한 가스나 수유 중 흡수된 공기가 복부 통증을 일으킬 수 있습니다.

∇ 모유나 분유에 포함된 유당을 소화시키지 못해 복부 팽만감 또는 통증을 일으켜 영아 산통을 발생시키기도 합니다.

∇ 스트레스를 많이 받는 부모에게서 태어난 아기가 영아산통이 더 잘 생긴다고 합니다.

∇ 모유 수유일 경우 엄마가 먹는 카페인이나 유제품이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영아산통 줄이는 3가지 방법

 

1 . 수유 후 트림은 꼭 시킨다

 

전문의의 통계에 의하면 영아 산통 원인 중 30%는 수유 중 삼킨 공기가 뱃속에 남아 복통을 일으킨다고 합니다.

수유 후 아기의 등을 부드럽게 두드려 가스를 배출할 수 있도록 해줍니다.

 

2 . 배 마사지를 해준다

 

배 마사지는 영아산통을 일으키는 가스를 배출하도록 도와주는 효과가 있습니다.

먼저 손바닥을 비벼서 따뜻하게 한 후 시계방향으로 부드럽게 마사지해주거나 위에서 아래로 쓸어내리듯이 해주면 좋습니다.

 

3 . 수유할 때 공기가 들어가지 않도록 주의한다.

 

모유 수유를 하는 경우라면 올바른 자세로 아기가 유륜까지 삼키게 해 수유를 하고 분유 수유일 경우는 배앓이 방지 젖병이나 젖꼭지로 교체해서 사용해 봅니다.

 

영아산통 생활 속 대처법

 

▲ 수유는 눕혀서 하지 않고 꼭 안아서 하도록 합니다.

▲ 스윙이나 바운서에 태우거나 부드럽게 안아서 흔들어 줍니다.

▲ 엄마 뱃속과 비슷한 환경을 느낄 수 있는 백색 잡음을 들려줍니다.

▲ 분유 수유일 경우는 분유를 바꿔보는 방법이 있습니다.

▲ 주위 환경이 소란할 경우 아기가 스트레스를 받을 수 있기 때문에 조용하고 쾌적한 환경을 만들어 주세요.

 

 


 

 

영아산통은 명확한 원인을 알 수 없기 때문에 그 시간이 지나가길 바라는 수밖에 없는데요,

사전에 원인이 될만한 요인들을 피하고 가능한 아기를 조용한 방에서 재우는 것이 도움이 됩니다.

 

차를 타면 편안해하는 아기들도 많기 때문에 한 번쯤 시도해 볼 수 있는 방법입니다.

 

영아산통은 생후 6주경 가장 심하며 생후 3~4개월이 되면 자연히 없어집니다.

그래서 다들 100일 기적이라고 하죠?

 

---------------------------------------------------

 

기사제공 : 작가 제이
육아 웹사이트 "더맘스토리" 메인작가로 다양하고 유익한 육아정보를 전달하고 있습니다.
(https://themomstory.co.kr)





정병성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2019-01-25 오전 10:49:00



  • 지식베베
  • 산모교실
  • 벼룩시장
  • 베베스토리
파코라반 귀여운 네이비
1원
프렌치캣 세련된 핑크돕
1원
베베하우스의 모든 컨텐츠(기사)는 저작권법의 보호를 받는 바, 무단 전재ㆍ복사ㆍ배포 등을 금합니다. [컨텐츠 이용문의]
top